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임실군, 지역특화작목 육성 전문교육 본격

기사승인 2018.03.13  16:22:59

공유
default_news_ad2

[KNS뉴스통신=윤선주 기자] 임실군이 지역 특화작목 육성을 위한 전문교육을 본격화한다.

군은 특히 전문농업인 교육을 강화해 지역농업을 선도해 나갈 인재를 키우고, 고부가가치형 특화작목을 재배할 수 있는 전문농업인 육성에 앞장서고 있다.

이를 위해 군은 13일 군청 농민교육장에서 전문교육기관인 임실군 농업인 대학의 2018년 입학식을 개최했다.

입학식에는 신입생 80여명이 참석했으며, 교육은 특화작목 육성을 위한 복숭아반과 6차산업 활성화로 농산물 고부가가치 향상을 위한 6차 산업반등 2개 과정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대학 및 농촌진흥청 등 우수한 강사를 초빙, 매주 1회 4시간씩 과정별 전문이론과 실습교육, 현장체험 학습 등으로 편성해 합리적인 농장 경영 및 과학영농 실천능력을 갖춘 전문농업인으로 양성할 계획이다.

지난 2008년 문을 연 농업인대학은 현재까지 19개과정, 627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

지난 해에는 버섯재배반과 생활농업반 2개 과정을 20여회에 걸쳐 100시간 이상 운영해 FTA 등 시장개방으로 변화하는 농업환경에 대응할 수 있는 전문농업인 육성 기관으로 자리잡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날 입학식과 함께 신장철 아이원비전교육원장의 ‘나를 찾고 꿈꾸며 도전하라’는 주제의 특강도 이어졌다. 특강은 주도적인 삶을 살기 위한 자기계발 및 농업인 마인드 변화에 대한 강의로 교육생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농업인대학장인 심민 군수는 “앞으로 일년동안 100시간이라는 긴 교육시간을 통해 최고의 전문농업인이 되겠다는 자부심과 열정을 가지고 교육에 열심히 임해달라”며 “지역특화작목 육성과 인재양성에 최선을 다하고 지역 농업인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현장중심의 군정을 펼치겠다”고 강조했다.

윤선주 기자 faithyoon@hanmail.net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