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화제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백종원, "초장에 찍어먹는 건 없어 보인다"...발언 사과 눈길

기사승인 2018.05.15  11:12:25

공유
default_news_ad2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백종원 사진='마리텔' 캡처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가 실시간 검색어로 떠올랐다. 

이에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에 출연한 백종원이 방송 중에 사과를 3번이나 한 일화가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는 백종원, 김구라, 초아, 예정화, 산이가 출연해 인터넷 생방송에 도전했다.

이날 백종원은 브로콜리 스프를 소개하던 중 “브로콜리를 초장에 찍어먹는 건 없어 보인다”고 말하자, 네티즌들은 “초장에게 사과하라”고 발끈했다.

이같은 반응을 접한 백종원은 결국 초장에게 고개 숙였다. 백종원은 “초장님, 죄송합니다”라며 초장에게 존칭을 사용해 웃음을 안겼다.

또한 백종원은 이날 카메라를 고정시키기 위해 카메라 아래 고추 한 개를 끼워뒀다. 하지만 요리하는 모습을 더 잘 보여주기 위해 카메라를 돌리려던 중, 고추가 떨어졌다. 이를 본 백종원은 “고추가 빠졌다”고 말했다. 그러자 네티즌들이 “고추가 어떻게 됐다는 거냐” “뭐가 빠졌다고?” 등 민감한 반응을 보였다.

이에 백종원은 “고추를 끼워놨다”고 해명을 했지만, 네티즌들은 “뭘 끼워놨냐”며 더 흥분했다. 이에 백종원은 “성인 방송 아니다”라며 황급히 해명하며 사과했다. 

한편 백종원은 각종 예능 프로그램 출연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KNS뉴스통신 고유 콘텐츠입니다. 제휴 계약 없이 본지 기사를 상습 도용 중인 일부 언론사의 경우, 재차 도용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사전 고지하는 바입니다.

황인성 기자 ent1@kns.tv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