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화제' 문가비, 방 5개 중 3개가 드레스룸! 어마어마한 재력 인증? 눈길

기사승인 2018.05.15  22:10:28

공유
default_news_ad2
문가비 사진=문가비 사회관계망서비스 캡처

[KNS 뉴스통신=황인성 기자]문가비가 실시간 검색어로 떠올랐다.

이에 과거 매체에서 문가비가 밝힌 솔직한 입담이 다시 주목받고 있다.

문가비는 옷에 관심이 많다고 밝히며 "5개의 방중 3개가 드레스룸이다. 침실보다 드레스룸이 중요하다. 라벨에는 관심이 없다. 나한테 어울리는 것이 중요하다. 중학교 3학년 때 3000원 주고 산 블랙셔츠를 지금도 입는다. 보자마자 나의 것이라고 생각했다. 지금도 입을 정도로 나에게는 마법의 옷이다."라고 했다.

또한 문가비는 "여자는 여왕처럼 살아야 하고, 여왕처럼 대우를 받아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자신을 사랑해야 한다. 내 자신이 나를 어떻게 대하느냐에 따라 상대방도 나에게 대하는 태도가 달라진다. 스스로를 여왕처럼 대하면 상대방도 나를 여왕처럼 생각하게 된다."라며 소신을 밝혔다.

나아가 문가비는 "200가지 종류의 요리를 할 수 있을 정도로 타고난 면이 있다. 친할머니, 외할머니, 어머니 모두 요리를 잘하셨다. 남자 친구가 생기면 내가 직접 개발한 소스를 이용해서 치킨 그라탕을 만들어 줄 것이다. 아마 세상 최고의 맛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라고 밝히는 것은 물론 "파스타는 쉽게 만든다. 결혼해서 남편이 원하는 것이 있으면 어떤 것이라도 만들어 줄 수 있다. 키친에서 몸이 만들어진다. 어떤 것을 먹느냐에 따라 몸이 만들어지기 때문에 키친은 여성에게 굉장히 중요하다."라고 했다.

한편, 문가비는 최근 예능에서 활약하며 누리꾼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KNS뉴스통신 고유 콘텐츠입니다. 제휴 계약 없이 본지 기사를 상습 도용 중인 일부 언론사의 경우, 재차 도용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사전 고지하는 바입니다.

황인성 기자 ent1@kns.tv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