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화성시-삼성전자, 공장 인근서 합동금연 캠페인 진행

기사승인 2018.07.11  17:53:28

공유
default_news_ad2
11일 화성시 반송동 삼성전자 사거리 버스정류장에서 합동금연 캠페인을 진행됐다.

[KNS뉴스통신=정양수 기자]  화성시보건소는 11일 반송동 삼성전자 사거리 버스정류장에서 삼성전자 화성공장 보건관리팀과 합동금연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은 지난 2013년 제정된 화성시흡연피해방지조례에 따라 버스정류장 10m 이내는 금연구역으로 지정됐음에도 불구하고 무분별한 흡연으로 피해를 호소하는 민원이 급증함에 따라 마련됐다. 

흡연단속원 및 금연지도원, 삼성전자 보건관리팀 총 10명은 버스정류장과 음식점 테라스를 중심으로 금연구역을 알리고 단체 흡연자들은 금연클리닉으로 연계했다.

이에 대해 김장수 보건소장은 "이번 금연캠페인을 계기로 흡연자들의 인식이 조금이나마 개선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보건소는 시범적으로 기아자동차 화성공장에 건강사업장을 조성하고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흡연자를 관리·감독하는 내부 금연지도 자율봉사대를 운영할 계획이다. 

 

 


정양수 기자 ys92king@naver.com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