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시선집중' K리그, 러시아 월드컵 열기 느껴져...오늘 가장 주목 받는 경기 "축구팬 열광"

기사승인 2018.07.11  20:45:10

공유
default_news_ad2
인천유나이티드 FC 선수 사진=인천유나이티드 FC 캡처

[KNS 뉴스통신=황인성 기자]K리그가 주목받고 있다.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서 선전한 K리거들을 보기 위해 많은 팬들이 경기장을 찾고 있다.11일 상주, 울산, 인천, 광양, 제주, 포항에서는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16라운드 경기가 펼쳐진다.

대중문화평론가 여창용은 "재치넘치는 플레이와 득점으로 K리그2 ‘꼴찌 탈출’에 성공한 FC안양 정희웅이 KEB하나은행 K리그2 (챌린지) 2018 18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오늘 가장 주목할 만한 매치업은 울산현대와 전북현대의 '현대가 더비'다. 울산은 '절대 1강' 전북을 홈으로 불러들여 12경기 연속 무패행진에 도전한다. 울산은 지난 15라운드 상주전에서 3-2로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인천과 강원은 통산 17경기에서 8승 2무 7패로 인천이 소폭 앞서있다. 최근 10경기는 5승 1무 4패로 강원이 조금 앞서있다."라고 했다.

한편, 문선민이 두 골을 넣는 등 공격 축구를 앞세웠고 종료 직전 김신욱에게 실점해 아깝게 3-3으로 비겼다. 노르웨이 출신이면서 독일 이중국적자인 안데르센 감독은 지난 7일 전북 현대전을 통해 K리그에 데뷔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KNS뉴스통신 고유 콘텐츠입니다. 제휴 계약 없이 본지 기사를 상습 도용 중인 일부 언론사의 경우, 재차 도용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사전 고지하는 바입니다


황인성 기자 ent1@kns.tv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