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최화정, 이 세상 동생들의 워너비 언니가 되는 매력 "나이를 파괴한 미모와 몸매에도 우리 언니"

기사승인 2018.08.10  12:57:06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방송화면 캡쳐)

[KNS뉴스통신 서미영 기자] 최화정이 화제의 중심에 섰다.

10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최화정'이 올랐다. 최화정은 전날 방송된 예능 프로그램에서 멋진 드레스와 수영복 자태를 선보여 화제가 됐다.

최화정은 국내에서 자신만의 독보적인 위치를 가진 엔터테이너다. 본래는 배우이지만 라디오프로그램 DJ로 수많은 사람들과 소통하는 것은 물론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데뷔 30년차가 넘는 최화정은 환갑을 눈앞에 둔 여성이라고 보기 어려운 동안 미모의 소유자이다. 중견배우인 금보라, 견미리, 박해미보다 연상이다. 여기에 후배들이 감탄할 정도로 매끈한 몸매는 철저한 그의 자기관리를 알 수 있다.

여기에 변화를 전혀 느낄 수 없는 낭랑한 목소리와 함께 20대 배우들, 10대 아이돌과도 자연스럽게 대화할 수 있는 친화력은 그의 나이를 파악하기 어렵게 만든다.

유명 배우라기보다는 친근한 동네 언니 또는 누나처럼 다정한 캐릭터인 최화정은 많은 사람들에게 "나도 저런 언니(또는 누나)가 있었으면 좋겠다"라는 마음을 들게 한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KNS뉴스통신 고유 콘텐츠입니다. 제휴 계약 없이 본지 기사를 상습 도용 중인 일부 언론사의 경우, 재차 도용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사전 고지하는 바입니다.

서미영 기자 ent2@kns.tv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