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수원시, 오는 13일부터 주거급여 수급 사전신청 접수

기사승인 2018.08.10  18:46:52

공유
default_news_ad2

- 오는 10월 주거급여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에 따라 신청 가능

[KNS뉴스통신=송인호 기자]수원시가 오는 10월 주거급여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에 따라 오는 13일부터 주거급여 수급 사전신청을 받는다.

10일 수원시에 따르면 그동안 부양의무자 기준을 충족하지 못해 주거급여를 받지 못했던 대상자가 오는 13일부터 거주지 행정복지센터에 주거급여 수급 사전신청하면 소득·재산 조회를 거쳐 10월부터 주거급여를 지급받을 수 있다.

현행 주거급여 지원 대상은 중위소득 43% 이하(4인 가구 기준 월 소득 194만 3000원 미만)이면서 부양의무자 기준(부양의무자가 없거나, 의무자가 있어도 부양 능력이 없어 부양받을 수 없는 경우)을 충족하는 가구다.

그동안 실제로 도움을 받지 못하는데도 주민등록상 자녀나 부모가 있어 주거급여 수급 신청이 불가능했거나 선정과정에서 탈락하는 경우가 있었다.

하지만 오는 10월부터 신청 가구의 소득 인정액 기준만 충족하면 주거급여를 지원받을 수 있다. 임차(전·월세) 계약 가구에는 임차급여를 최대 29만7000원(4인 기준)까지, 자가 주택 가구에는 소득 수준과 주택 노후도를 반영해 주택 개보수 비용을 최대 1026만원까지 지원한다.

현재 수원시에는 약 1만 800여 세대가량의 주거 취약계층이 주거급여를 수급하고 있으며 이번 부양의무 기준 폐지로 인해 8000여 세대가 추가로 지원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송인호 기자 kns1@kns.tv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