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윤한홍 "총리 강남주택 축하"...이낙연 "비아냥거리지 마라"

기사승인 2018.09.14  02:25:13

공유
default_news_ad2

[KNS뉴스통신 조창용 기자] 이낙연 총리(사진)가 13일 오후 국회 본회의 대정부질문에서 윤한홍 자유한국당 의원과 '설전'을 펼쳤다.

이 총리는 이날 "총리, 자택이 강남에 있는가"라는 윤 의원의 질문에 "그렇다. 벌써 한 30년 가까이 살고 있다"고 답변했다.

윤 의원이 "이번에 수억 올랐겠다"고 힐난하자 이 총리는 "잘 모르겠다. 전용면적 25.7평짜리"라고 말했다.

윤 의원이 "축하드린다"고 재차 비꼬자 이 총리는 "그렇게 비아냥거리지 말았으면 좋겠다"고 불쾌한 심기를 드러냈다.

이어 국회 본회의장 의석에서는 '얍삽하게 하지 마세요' 라는 등 야유가 흘러 나왔다.

윤 의원이 동료 의원들에게 "좀 앉아요", "조용히 하세요"라고 두세 차례 진화한 후에야 소란은 가라앉았다.

윤 의원은 "안타깝다"며 다시 말문을 열었고, 이 총리는 "저도 안타깝다"고 맞받았다.

조창용 기자 creator20@naver.com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