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백종원 논란' 황교익, "날 잡아먹으려고 덤빈다" 발언에 얽힌 사연은?

기사승인 2018.10.11  00:51:59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 황교익 SNS)

맛칼럼니스트 황교익의 발언이 누리꾼들에게 회자되고 있다.

최근 황교익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내 말의 요지는 이렇다"며 "사전에 아무 정보도 주지 않고 12종의 막걸리의 맛을 보고 브랜드를 맞히는 일은 불가능하다는 것"이라며 앞서 SBS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을 비판한 바 있다.

이어 "그런 내용의 방송은 억지라는 것"이라며 "그리고 그게 가능하다고 주장할 것이면 실제로 해보자는 것"이라며 "겨우 그 정도의 일에 온 기레기들이 들고 일어나 날 잡아먹자고 덤빈다"라고 억울함을 호소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그렇게 해서 뭘 보호하자는 것인가"라며 "거짓 기사로 도배를 하여 너네들이 얻는 이득은 무엇인가"라고 발언해 대중들의 이목을 모았다.

황교익은 "너희에게 기레기라는 말도 아깝다"며 "그냥 쓰레기들이다"라며 강도높은 비판을 했다.

앞서 황교익은 SNS를 통해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막걸리집 사장에게 막걸리 블라인드 테스트하는 것을 두고 "신의 입이 아니고서야 맞출 확률은 매주 낮다"고 지적하며 갑론을박을 불러왔다.

황인성 기자 ent1@kns.tv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