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2018 강원 ICT융합 정책포럼」개최

기사승인 2018.11.09  05:36:12

공유
default_news_ad2

- '2018 강원 ICT융합 정책포럼', 11.8.(목) 춘천 스카이컨벤션에서 개최
ICT정책 전망과 지역혁신 산업 생태계 조성 및 정책·기술 동형 파악

[KNS뉴스통신=이동희 기자] 도내 ICT기업과 수도권 소재 ICT기업 간 상생발전을 위한 「2018 강원  ICT융합 정책포럼」이 11.8.(목) 춘천 스카이컨벤션에서 개최하였다.

이 자리에는 정만호 강원도 경제부지사와 김은광 중소기업진흥   공단 강원지사 본부장, 수도권 소재 강원도 연고 ICT기업 임직원 관계자, 도내 ICT관련 산·학·연 유관기관 등 150여명이 참석하였다.

특히, 기조연설을 하였던, 한국 오라클 최창남 전무는 “인공지능&머신러닝 기술과 결합한 자율운영 클라우드와 각 산업별 적용사례”를 주제로 강원도 신산업‧신시장‧신일자리 창출 방안에 대해 발표하여 참석한 관계자들로부터 많은 호평을 받았다.

그 동안 「강원 ICT융합 정책포럼」은 지난해 창립총회를 시작으로 올해에는 지역별 4개 분과(춘천권/원주권/강릉권/수도권)를 결성하여 회원사간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강원 ICT산업의 활성화 방안을 위한 분과별 소모임을 진행해왔다.

각 분과 모임에서는 수도권・강원 ICT기업 간 협업방안 마련, 최근 ICT기술 동향 분석, 정부사업 정보를 공유해왔으며, 이번 포럼에서는 각 분과에서 회원사별 보유기술 분석을 통해 신규 사업 아이템을 발굴·제안하였다.

내용을 살펴보면, 수도권 기업과 강원도 IT기업 간 협업 플랫폼 및 상생모델 구축방안, 전통시장 SW기반 통합 플랫폼 지원서비스,  IoT기반, 반응형 통합재난 운영관리 시스템, 교육연계 인터랙티브 체험형 AR/VR콘텐츠 관광 솔루션 개발 등으로 되어있다.

도 경제진흥국장(최정집)은, 금번 포럼에서 제안한 내용을 다각도로 검토하여 강원도 미래 신산업, 일자리 창출 등 ICT기업의 성장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자체 차원의 대응전략을 수립할 계획이며, 4차 산업혁명과 연계한 강원도 ICT산업 융합 발전방안이 구체화될 수 있도록 창구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동희 기자 baul2006@naver.com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