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구하라, 수척해진 모습으로 팬들과 소통... "폐렴으로 고생했어요"

기사승인 2019.01.11  09:20:22

공유
default_news_ad2

[KNS뉴스통신=서미영 기자] 구하라가 다소 헬쓱해진 모습으로 팬들과 만났다.

구하라는 5일 인스타그램 라이브 기능을 통해 팬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했다. 자신의 집에서 화장기 없는 민낯에 편한 차림으로 소통한 구하라다.


다소 수척해 보였는데, 구하라는 "어제 병원에서 퇴원했다. 폐렴에 걸렸다. 컨디션이 썩 좋지 않다. 목이 아팠다. 어제는 목소리가 아예 나오지 않았다"고 고백했다.

팬들에게는 "여러분 잘 지내고 있었죠? 보고 싶어요"라고 한 구하라는 자신을 응원하는 팬들에게 "여러분들 덕분에 힘 난다. 예쁘다고 해줘서 감사하다"고 고마워했다.
 


서미영 기자 ent2@kns.tv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9
ad47
item76

지역뉴스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