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타계' 맹유나, "아이돌 보며 상처받았다" 생전 인터뷰 들여다보니?

기사승인 2019.01.13  01:46:12

공유
default_news_ad2

[KNS뉴스통신=황인성 기자] 가수 맹유나가 세상을 떠난 가운데 그녀의 과거 발언이 이목을 모으고 있다.

지난 8일 맹유나 소속사 JH엔터테테인먼트는 맹유나가 12월 26일에 자택에서 숨졌다고 밝혔다.

오는 6월에는 정규 3집 앨범을 준비 중이었던 맹유나는 최근 모 대학에서 실용음악과 교수로 초빙 받기도 했다.

지난 2008년 데뷔한 싱어송라이터 가수 맹유나는 과거 한 인터뷰에서 "전에는 '내가 제대로 가고 있나'라고 반문을 많이 했다. TV에 나오는 아이돌 가수들을 보면서 상처도 받고 부럽기도 했다"며 "하지만 지금은 뮤지션으로 잘 가고 있다는 확신이 생겼다. 힘든 가운데도 쉬지 않고 곡을 발표했던 지난 시간이 나에게 뮤지션이라는 타이틀을 안겨줬기 때문"이라고 고백해 이목을 모은 바 있다.

한편 누리꾼들은 맹유나가 영면에 들기를 바란다는 목소리를 보내고 있다.

황인성 기자 ent1@kns.tv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