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놀라운 토요일’ 마마무 ‘너나 해’ 도전 AOA 찬미, “이정도 권한은 주십시오”

기사승인 2019.02.11  02:30:54

공유
default_news_ad2

[KNS뉴스통신=황인성 기자] ‘놀라운 토요일’ AOA 찬미의 도전이 이목을 모으고 있다.

최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FT아일랜드 이홍기, AOA 찬미가 출연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닭 한 마리를 걸고 마마무의 ‘너나 해’ 문제가 출제 됐다. 제일 먼저 받쓰판이 공개 된 동현은 “‘태연은 아니니’라고 들었다”고 주장했다. 이에 혜리는 “저도 들었다. 태연이라고” 덧붙였다.

키는 “이름 들어간 가사를 무시하면 큰 코 다칠 수 있다”며 과거 트와이스 문제에 나왔던 ‘쯔위’ 이름을 떠올렸다.

이어 문세윤, 이홍기, 박나래의 받쓰가 공개 되고 세 사람은 뒷 가사 중 ‘태양은 아니니’, ‘태양은 아니네’, ‘태양은 아니지’로 갈렸다. 한해는 ‘태양은 아니니’가 맞다고 주장하며 “여기 화사씨 파트죠? 그럼 ‘아니니’라고 맞다. 백퍼센트다”라고 확신했다.

이에 찬미는 “백퍼센트라고 말하면 항상 아니지 않냐”고 반박해 웃음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키까지 받쓰가 공개 되고, 가장 많은 맞춘 사람의 원샷은 키가 가져갔다.

1차 시도로 찬미가 도전하고 모두들 마지막 가사로 갈팡질팡했다. 의견이 분분하자 찬미는 “강냉이는 내가 맞는데 왜 다른 사람들이 결정하냐”며 “제가 강냉이를 맞으니까 ‘니’로 결정하겠다. 이정도 권한은 주십시오”라고 외쳤다.

이에 박나래는 “깔끔하다. 이런 게스트 없었다”고 칭찬했고, 붐은 “아까 마신 밀크티에 소량의 알코올이 있었냐”고 말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황인성 기자 ent1@kns.tv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9
ad47
item76

지역뉴스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