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장성규, 뉴스 진행 모습 화제... "예능에서만 봐서 낯설어?"

기사승인 2019.02.12  05:00:49

공유
default_news_ad2

[KNS뉴스통신=서미영 기자] 장성규가 오랜만에 뉴스에 모습을 드러냈다.

아나운서 장성규는 2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년 만에 뉴스합니다. 다신 못할 줄 알았는데. 잠시 후 11시 55분 기대해주세요. 5분 순삭 해드릴게요. 이시각 뉴스룸. 뼈나운서. 뼛속까지 앵커. 뼈다귀 앵커국"이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장성규는 수트를 차려입고 들뜬 모습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무사히 뉴스룸 진행을 마친 장성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기글에 올랐다며 제보가 들어왔다 관심받아서 좋긴 한데 아나운서인 내가 뉴스한 것이 엽기자료실에 있다는 게 함정이다 그나저나 사진 확대해보니 살은 좀 빼야겠다 내가 지금까지 본 아나운서 중에 가장 뚱뚱한 듯"이라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장성규 아나운서는 JTBC '이 시각 뉴스룸'의 말미에 시청자들을 향해 새해 인사를 전하며 "사랑합니다"라고 덧붙여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서미영 기자 ent2@kns.tv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