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철우 보성군수, 청와대 간담회에서 시장․군수․구청장 대표 발언

기사승인 2019.02.12  16:34:50

공유
default_news_ad2

- 예타 면제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 공감표명및 재난극복 지원 감사표시

청와대간담회모습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보성군 김철우 군수는 지난 8일 국정설명회 참석 후,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전국 시장·군수·구청장 오찬 간담회에 참석해 국정운영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상호 소통·협력을 도모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간담회에서 김 군수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예비타당성조사 면제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에 대한 공감을 표명하고, 보성 열선루 중건에 맞춰 개최할 전국 대학생 장계대회에 대통령상 수여를 건의하였다.

또한, 김 군수는 “지난여름 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보성군을 전국 최초 읍면단위 특별재난지역으로 빠르게 선포하고 피해복구에 힘쓸 수 있는 환경이 조성 됐던 것은 중앙․지방의 유기적 협업으로 만들어 낸 대표적인 재난 극복 모델”이라고 말하며 재난 및 안전관리법 시행령 개정으로 전국 최초로 읍면단위 특별재난지역 선포에 도움을 준 정부와 대통령에게 감사인사를 전했다.

현재 보성군은 충무공 이순신 장군이 임진왜란 당시 수군을 폐하라는 선조의 어명에 “금신전선 상유십이(今臣戰船 尙有十二)”라는 장계를 쓴 열선루를 복원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중건 후에는 열선루의 역사적 의미를 살려 이 시대의 비전과 시대정신을 담아 대통령에게 장계를 올리는 장계쓰기 대회를 계획하고 있으며 오찬에서 김 군수는 대통령이 직접 참석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오찬 직전 있었던 국정설명회에서 기초단체장들은 고용위기지역 연장, 인구소멸 극복방안 마련, 사회복지예산 국고보조율 개선 등 당면한 지역현안을 건의했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ad66
ad56
default_side_ad2

이 시간 세계

ad59
ad57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ad50
ad5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