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9, 특별함 더한 2차 라인업 공개

기사승인 2019.03.11  15:16:31

공유
default_news_ad2

- '봄에는 역시 그린플러그드 서울' 이보다 더 강력할 수 없다! 다채로운 라인업에 기대 UP!

[KNS뉴스통신=이성재 기자]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9' 2차 라인업이 공개됐다.

10주년을 맞은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9'(이하, 그린플러그드 서울)가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2차 라인업과 일자 별 아티스트를 발표했다. 공개된 2차 라인업에 따르면, 넬, YB, god, 빈지노, 위아더나잇, 죠지, 최낙타, 전기뱀장어, 허클베리핀, 소닉스톤즈, 트랜스픽션, 로큰롤라디오 등12팀이 새롭게 합류한다.

‘그린플러그드 서울’은 이번 2차 라인업의 공개로 그 동안 강조해 온 10주년의 특별함을 증명했다. 록 애호가들과 인디 음악 팬들은 물론, 음악을 잘 모르는 사람들까지 모두가 만족할 만한 라인업 구성으로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9에 가야만 하는 이유”를 만들었다.

먼저, YB와 넬의 이름이 눈에 띈다. 명실공히 대한민국 대표 밴드로 자리매김한 두 팀은 항상 최고의 공연을 선보이는 것으로 유명해, 이름만으로도 이미 관객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특히 YB는 ‘그린플러그드 서울’에 헤드라이너로만 5회 출연한 최다 출연 헤드라이너로서 올해는 10주년다운 더욱 열광적인 무대로 마지막을 장식할 예정이며, 넬 또한 명성에 걸맞은 화려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여기에 대중성을 고려한 아티스트도 포함됐다. 좀처럼 음악 페스티벌에서 보기 힘든 ‘국민그룹’ god가 이름을 올린 것. 일정상 참여가 어려운 윤계상을 제외한 박준형, 데니안, 손호영, 김태우가 god로 참여를 확정하며,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음악 축제를 만들겠다는 ‘그린플러그드 서울’의 뜻에 진정성을 더했다.

그동안 보기 힘들었던, 그리고 앞으로 보기 힘들 아티스트를 한 자리에 모았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1차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딕펑스에 이어 군 복무를 마치고 전역한 빈지노 역시 3년 만에 그린플러그드 무대에 선다. 긴 공백을 끝내고 돌아온 두 팀의 참여 소식에 그들을 기다려 온 팬들의 기대감이 더욱 커지고 있다. 반면 21년 만에 해체를 선언한 밴드 피아의 소식이 아쉬움을 남긴다. 2019년을 끝으로 활동을 마무리 하는 피아의 ‘그린플러그드 서울’ 출연에, 더 이상 볼 수 없을 피아의 무대를 보기 위해서라도 ‘그린플러그드 서울’에 가야 한다는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다른 페스티벌에서는 볼 수 없는 록 밴드들이 대거 출연한다는 점도 눈길을 끈다. 봄에 열리는 페스티벌의 대다수가 어쿠스틱, 인디 음악에 집중하고 있는 것과 달리 ‘그린플러그드 서울’에서는 강렬한 사운드의 록 음악도 즐길 수 있다. 1차 라인업인 크라잉넛, 피아에 이어 2차 라인업에 소닉스톤즈, 트랜스픽션, 로큰롤라디오, 허클베리핀까지 탄탄한 연주력과 화려한 사운드를 가진 밴드들의 이름이 추가되며 사라져가는 록 페스티벌에 아쉬워하던 록 애호가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인디 음악 팬들을 위한 무대도 물론 준비되어 있다. 독창적인 바이브와 유쾌한 에너지로 음악 팬들을 사로잡은 죠지, 달달한 음색과 귀여운 가사로 주목 받고 있는 최낙타, 설익은 청춘의 아름다움을 노래하는 인디 팝 밴드 위아더나잇, 청량한 밴드 사운드로 사랑 받는 전기뱀장어까지, 각자 다른 매력을 가진 아티스트들이 ‘그린플러그드 서울’에서 어떤 무대를 선사할 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로써 ‘그린플러그드 서울’은 1차 라인업에 이어 더욱 화려해진 27팀의 라인업을 완성했다. 10주년의 특별함을 예고한 만큼 더욱 풍성해진 라인업에 음악 팬들의 반응도 뜨겁다. 이를 증명하듯 금일 2차 라인업이 공개된 후 일일권 티켓의 예매가 더욱 빠른 속도로 이어지고 있다.

이번 ‘그린플러그드 서울’은 10년전의 가격으로 모든 티켓을 한정 판매하고, 양일권은 블라인드 티켓으로만 판매하여 현재는 매진된 상황이다. “판매중인 일일권 티켓도 준비된 수량이 모두 소진되면 더 이상의 추가 오픈 및 현장 판매는 없을 예정이니, 구매를 원하는 고객은 빠른 예매를 부탁 드린다”고 그린플러그드 서울 조직위원회 측은 전했다.

한편, 봄을 대표하는 음악페스티벌 ‘그린플러그드 서울’은 올해도 5월 18부터 19일 양일간 서울 난지 한강공원에서 개최된다. 오는 4월 15일 최종 라인업을 발표할 예정이며, 티켓 예매는 하나티켓, 티켓링크, 네이버예약, 인터파크티켓, 예스24공연에서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그린플러그드 공식 홈페이지와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성재 기자 sky7062@naver.com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9
ad47
item76

지역뉴스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