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수원시 노인일자리사업 참여 인원, 지난해 보다 12.8% 증가

기사승인 2019.03.14  20:46:56

공유
default_news_ad2

- -수원시, 2019년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발대식-

[KNS뉴스통신=송인호 기자] 올해 수원시 노인일자리사업 참여 인원은 4100명(90개 사업)으로 지난해 3634명보다 466명 증가, 12.8% 늘어났다.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발대식 모습<사진=수원시 제공>

수원시는 14일 수원청소년문화센터 온누리아트홀에서 2019년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발대식을 열고, 노인일자리사업의 시작을 알렸다.

어르신 500여 명과 수원시의회 의원 등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 이날 발대식은 참여자 대표 선서,  미세먼지 대처 교육 등으로 진행됐다.

수원시에 따르면 수원시노인일자리 사업은 수원시니어클럽 등 15개 수행기관에서 ‘공익활동’, ‘시장형’, ‘인력파견형’ 등 3개 유형 일자리를 만들어 노인의 사회활동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예산 101억 원을 투입한다.

수원시는 추경으로 예산을 확보해 올해 신규사업으로 ‘사회서비스형’ 일자리 사업(129명)을 추가로 추진할 계획으로 사회서비스형은 취약계층 지원시설, 치매안심센터 등에서 일한다.

공익활동은 ‘불법 촬영 안심지킴이’, ‘경륜전수 활동’ 등이며  수원시에 거주하면서 기초연금을 받는 만 65세 이상 어르신이 참여할 수 있다.

만 60세 이상 어르신이 참여할 수 있는 ‘시장형’·‘인력파견형’ 일자리 사업은 수원시니어클럽과 수원시실버인력뱅크에서 주관한다. 

시장형은 ‘파랑새재활용사업단’ 등 어르신들이 ‘시장’에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고, ‘인력파견형’은 노인의 민간기업 취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어르신은 일할 수 있는 능력뿐 아니라 지혜·경력까지 겸비한 우리 사회의 대들보”라며 “어르신들이 은퇴 후에도 사회활동을 하시고, 건강하게 노후를 보내실 수 있도록 노인일자리 사업을 꾸준히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송인호 기자 kns1@kns.tv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46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9
ad47
item76
ad37

지역뉴스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
ad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