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MBC 새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첫 방송 D-4! 파이널 예고편 반응 폭발!

기사승인 2019.04.04  09:28:57

공유
default_news_ad2

-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핵폭탄급 웃음X사이다 매력까지 다 갖췄다! 첫 방송 앞두고 공개한 마지막 예고 영상에 예비 시청자 기대 만발~

사진-MBC

[KNS뉴스통신=이성재 기자] 안방극장을 한 방에 사로잡을 역대급 핵사이다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는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이 첫 방송까지 단 4일만을 남겨두고 있는 가운데, 파이널 예고편을 전격 공개해 화제다.

MBC 새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오는 8일에 첫 방영이 되며,  ’(극본 김반디Ⅰ연출 박원국)이 근로감독관으로 변신한 김동욱의 사이다 활약이 기대되는 파이널 예고편을 공개해 예비 시청자들의 눈길을 한 방에 사로잡았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왕년엔 불의를 참지 못하는 유도 폭력 교사였지만 지금은 복지부동을 신념으로 하는 6년차 공무원 조진갑(별명 조장풍)이 고용노동부 근로감독관으로 발령 난 뒤 갑질 악덕 사업주 응징에 나서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통쾌 작렬 풍자 코미디 드라마로 안방극장에 짜릿한 카타르시스와 통쾌한 사이다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 가운데 공개된 파이널 예고편은 첫 방송까지 단 4일만을 남겨두고 있는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 대한 기대와 궁금증을 고조시키기에 충분했다. “그러게 뚜껑 열리게 하지 말라니까!”라는 대사와 함께 근로감독관으로 변신한 김동욱의 분노 폭발 직전의 표정에 이어 마치 히어로처럼 공중부양으로 등장해 멋지게 착지하는 장면은 시작부터 보는 이들의 눈길을 단 번에 사로잡은 것은 물론, 뚜껑 제대로 열린 그가 펼칠 갑질과의 전쟁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킨다.

이어 갑질 응징의 첫 번째 타깃이 된 상도여객의 근로감독을 본격적으로 시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절대적인 악역 포스와 함께 얄미움까지 겸비한 채 “뒷감당 할 수 있겠니?”라고 말하는 여유만만한 상도여객의 사장 오대환과 “하지마”를 연달아 외치는 주변의 만류에도 아랑곳 하지 않고 능청스럽게 근로감독에 나선 김동욱의 모습은 흥미를 유발한다. 여기에 “내가 한 번 물면 절대 놓지 않는 일‘개’ 공무원이거든. 잠자던 개를 잘못 건드렸어 늬들은”이라는 대사는 뚜껑 제대로 열린 근로감독관 김동욱이 극 중에서 과연 어떤 활약을 펼치게 될 것인지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와 호기심을 무한 자극한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의 파이널 예고편이 공개되자 각종 포털 사이트 및 SNS에는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 “예고편만으로도 완전 꿀잼각!”, “와~~역시 갓동욱!! 조장풍 믿고 봅니다!”, “첫 방송까지 어떻게 기다리나~ 월화 본방은 무조건 조장풍이다!”, “근로감독관님들이 이거 보시면 왠지 뿌듯하실 듯! 안방 1열 예약 완료요!”, “레벨이 다른 사이다일 듯 ㅋㅋㅋ빵 터집니다!!” 등과 같은 반응으로 첫 방송에 대한 기대를 더했다.

한편,  MBC 새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아이템’ 후속으로 오는 4월 8일(월)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이성재 기자 sky7062@naver.com

<저작권자 © KN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실시간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9
ad47
item76

지역뉴스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8
ad39

연예뉴스

1 2 3 4 5
item84
ad63
ad61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top
default_bottom_notch